Abba Release Pushed Back to Second Half of 2019

김동수 기자 / 기사승인 : 2019-01-29 17:08:09
[Photo source : Wikimedia Commons]
[Photo source : Wikimedia Commons]


[스페셜경제= Dongsu Kim]Even if “Mamma Mia 2” came back after a long-time of Abba-less movie soundtracks, Abba fans themselves will still have to wait for the second half of 2019 to get new music from the iconic Swedish pop group.


In a report by The Guardian, the group has not yet released new music in the past 35 years, and now that their release was once again pushed back to the second half.


Initially, they had come together once in April last year, years after their split since 1983. During that time, the plan had been that a tour was to take place and that that tour was going to be manned by the members, but via virtual reality avatars. The experience, though completely novel, had given the members happy experiences when they shared in a statement:


“It was like time had stood still and we had only been away on a short holiday. An extremely joyful experience!”


The group had done work in the studio, of course, but the two songs they had finished there--those which were supposed to be released in December 2018--will have to wait until the second half, pushing their earlier summer release back to fall.


Benny Andersson, a member of the band, revealed that the snag that the group was experiencing was because of a lick of legal trouble that will still need fixing, but that once that was dealt with, the group will be on the way to a speedy return.


Since the group is as excited of their new release as their fans predictably are, Andersson hinted that he and his bandmates were really happy about their new music. Andersson hinted that one of the songs is a nostalgic callback to 70s pop songs, whilst the other “is kind of timeless.”



아바, 신곡 발표 2019년 하반기로 미뤄


[스페셜경제= 김동수 기자]그룹 아바(ABBA)의 노래가 들어간 영화 '맘마미아 2'도 개봉해 인기를 끌었지만, 아바의 팬들은 그들의 신곡을 들을 수 있을 때까지 조금 더 기다려야 할 것으로 보인다.


가디언의 보도에 따르면 이 그룹은 지난 35년 동안 아직 신곡을 발표하지 않았다. 게다가 새로운 앨범 발표가 올해 하반기로 미뤄졌다.


지난 2018년 4월, 아바는 1983년 흩어진 이후로 다시 모였다. 팝음악계의 전설이라 불리던 아바가 재결합한 것이다. 이 소식에 많은 팬들이 흥분했다.


아바의 멤버들은 시간이 마치 멈춘 것 같았고 우리는 짧은 휴식 후 다시 만났다고 전했다.


이들은 음반 녹음 작업도 진행했다. 그러나 2018년 12월 발매 예정이던 신곡의 발표가 2019년 가을로 밀렸다.


아바의 멤버인 베니 앤더슨은 "아직 법적인 문제도 해결해야 하고 많은 걸림돌이 있다. 하지만 이것이 일단 해결된다면 우리는 빠른 속도로 활동을 재개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아바 멤버들은 오랜 시간이 지난 후에도 팬들이 이렇게 열광해주는 것에 대해 감사의 말을 전했다. 아바는 1970~80년대를 대표하는 팝 그룹이며, 이들의 신곡이 발매된다면 많은 대중들에게 팝송의 향수를 불러일으킬 것이다.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동수 기자
김동수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