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연 전 빙그레 회장, 6년만에 등기이사직 복귀

박단비 / 기사승인 : 2014-03-15 10:20:54

[스페셜경제=박단비 기자]김호연 전 빙그레 회장이 6년만에 등기이사직으로 복귀했다.


빙그레는 14일 경기도 남양주 도농공장에서 제48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김 전 회장을 사내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김 전 회장은 2008년 총선 출마를 위해 대표이사직을 내놓았고 2년 뒤 천안 을에서 국회의원으로 당선됐다.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동생인 그는 대표이사직을 관둔 이후 빙그레의 최대주주 자리만 유지해왔다.


한편 이날 주총에서는 김 전 회장 외에 전창원 빙그레 관리담당 전무이사가 내사이사로 재선임됐고, 이남헌 빙그레 상근감사를 감사로 재선임했다. 임기는 모두 3년이다.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단비
다른기사보기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