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rbnb Acquires HotelTonight in Wider Hotel-booking Business Expansion

김동수 기자 / 기사승인 : 2019-03-11 17:14:42
[Photo source : Pixabay]
[Photo source : Pixabay]


[스페셜경제= Dongsu Kim]Home-renting firm Airbnb announced on Thursday that it has purchased HotelTonight, a mobile application that helps users find hotel rooms at a discount, as it dives deeper into the hotel-booking industry to lure in a more extensive variety of travelers prior to a highly-anticipated initial public offering.


The acquisition widens the company's inventory as it added a number of listings from hotels, which has been long perceived as a strict rival of Airbnb, according to a Reuters report. It added that the purchase is also part of a business strategy to win travelers over as they have avoided the risks of renting a stranger's house.


Airbnb, which did not provide the terms of the deal, is put to a fairer position in an effort to become a one-stop travel service for a wider range of mainstream sightseers against major travel sites like Expedia Group Inc and Priceline.


The purchase is "a big part of building an end-to-end travel platform," according to Airbnb Chief Executive Officer Brian Chesky. The company has steadily transitioned into new markets outside of homes as its growth is at risk due to regulations that restrict short-term rentals, Reuters states.


Airbnb has ventured into guided tours and activities as well as reservations for luxury homes and restaurants. The company is also seeking to add transportation under its services belt. Last year, the home-renting firm made changes to its sites that made it easier for boutique hotels and bed-and-breakfasts to put their rooms on the list.


HotelTonight specializes in last-minute booking with its unsold inventory from hotels. It also offers rooms that are up for discounts for travelers that seek to stay in business districts and urban areas. It began as a service for same-day room bookings and grew into an app that allows users to book rooms months in advance.



에어비앤비, 사세 확장 위해 호텔투나이트 인수


[스페셜경제= 김동수 기자]숙박공유 업체인 에어비앤비가 할인된 가격에 호텔 예약을 진행하는 검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인 호텔투나이트를 인수했다고 밝혔다. 초창기 모습을 넘어 보다 다양한 여행객을 유치하기 위해 호텔 예약 업계로 사업을 확장한 것으로 보인다.


로이터통신은 이번 인수로 인해 에어비앤비의 라이벌로 인식되어 온 호텔들이 대거 추가되면서 사세가 확장된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이번 매입은 낯선 이의 집을 빌리는 위험을 피하는 여행객 유치를 위한 사업 전략의 일환이라고 덧붙였다.


에어비앤비는 주류 관광객을 위한 원스톱 여행 서비스가 되기 위한 노력으로 익스페디아(Expedia Group)나 프라이스라인(Priceline)과 같은 주요 여행 사이트와 비등한 위치에 놓이게 되었다.


브라이언 체스키(Brian Chesky) 에어비앤비 CEO에 따르면 이번 인수는 "거대한 단대단 여행 플랫폼 구축의 일부"라고 말했다. 에어비앤비는 단기 임대료 제한 규제로 인해 회사 성장이 위험해 지면서 새로운 시장으로 점차 변화해왔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에어비앤비는 고급 주택 및 레스토랑 예약뿐만 아니라 가이드 투어와 체험 활동에도 과감히 뛰어들었다. 또한 서비스에 교통수단 추가를 추진하고 있다. 지난 해에는 부티크 호텔 및 모텔이 객실을 리스트에 더 쉽게 올리도록 사이트를 변경했다.


호텔투나이트는 호텔에서 팔리지 않은 객실을 예약하는 이른바 땡처리 전문이다. 상업 지구나 도심에 머무르려는 여행자를 위한 할인 객실도 제공한다. 당일 객실 예약 서비스로 시작해 몇 달 전에 사전 예약할 수 있는 앱으로 성장했다.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동수 기자
김동수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