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go Launches Limited Adult Clothing Line Available Only on Snapchat

김동수 기자 / 기사승인 : 2019-02-18 17:46:25
[Photo source : Wikimedia Commons]
[Photo source : Wikimedia Commons]

[스페셜경제= Dongsu Kim]Toymaker Lego is set to release an official clothing line specifically for adults, which will only be available for order through Snapchat.


According to a CNBC report, fans of the famous toy brand will need to use a Snapcode—a QR code for Snapchat—to buy from the clothing line that will be launched on Wednesday. When the code is scanned, the customers will be directed to an augmented reality boutique only available to people in the United States, United Kingdom, France, and Germany.


The interior of the virtual shop will be "millennial-friendly," as per the report, with decors such as a DJ booth and arcade machines. People can also check out the clothes that will be on display on Lego mannequins. Customers in London will also be able to shop through a physical shop but only for a day. The brick brand's outlet on Eastcastle Street in the center of the city will be empty except for a Snapcode displayed on the shop's plinth that customers can scan to shop.


Lego's streetwear clothing includes sweatshirts, t-shirts, and caps, that show's the brick brand's logo in a muted palette of grey, white, and black. The company came up with the fashion line as it wanted to venture into "the sense of style and nostalgia" of millennials, said Lego social media innovation lead Lea Sandell in a statement addressed to CNBC via email.


"We're an innovative, playful brand at heart and part of that is exploring new digital channels and technologies," Sandell added.


An important audience for the brand is the Adult Fans of Lego or AFOL. In 2017, TV series "Lego Masters" engaged over 2 million viewers per episode during its airing on UK's Channel 4 while its Architecture range, which features famous buildings, also found popularity among AFOL.


Kabooki will produce the new clothing line under the license from Lego Group. A children's clothing line has been available on Kabooki sine 1993, which includes a mix of clothes, outwear, and accessories that feature the famous bricks in different forms.



레고, 스냅챗에서만 주문 가능한 성인 의류 라인 출시


[스페셜경제= 김동수 기자]장난감 제조 업체 레고(Lego)가 스냅챗(Snapchat)을 통해서만 주문할 수 있는 제한적인 성인용 의류 라인을 공식 출시했다.


CNBC의 보도에 따르면 레고 팬들이 이 의류 라인의 옷들을 구입하려면 스냅챗용 QR 코드인 스냅코드를 사용해야 한다. 코드를 스캔하면 미국, 영국, 프랑스 및 독일 등에 거주하는 사람들에게만 제공되는 증강현실(AR) 부티크가 등장한다.


이 가상 상점 내부는 밀레니얼 세대 친화적으로 꾸며져 있다. 사람들은 레고 마네킹에 입혀진 옷을 보고 원하는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런던에 사는 고객들은 실제 팝업 스토어에도 갈 수 있다. 이 팝업 스토어는 단 하루 동안 설치되며, 스냅코드 화면을 보여줘야 안으로 들어갈 수 있다.


레고의 스트리트웨어에는 스웨트 셔츠, 티셔츠, 모자 등이 포함되며 옷에는 레고의 브랜드 로고가 새겨져 있다. 이 회사는 밀레니얼 세대의 추억을 일깨우기 위해 의류 라인 생산을 생각해냈다고 전했다.


레고 측은 "우리는 혁신적인 장난감 브랜드로서 새로운 디지털 채널과 기술을 모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 브랜드에 관심을 보이는 성인 팬들을 아폴(AFOL)이라고 부른다. 레고의 성인 팬(Adult Fans of Lego)이라는 뜻이다. 레고는 어린이들뿐만 아니라 어른들에게도 인기가 높으며, 영국에서는 2017년에 레고의 TV 시리즈 '레고 마스터스'가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다.


레고는 덴마크의 의류 회사 카부키(Kabooki)와 손잡고 새로운 의류 라인을 생산한다. 한편 카부키는 1993년부터 레고와 함께 어린이용 의류 라인을 선보인 바 있다.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동수 기자
김동수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