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지주 회추위, 후보군 전문성·성과·리더십 평가 진행

금융일반 / 유민주 / 2018-01-10 09:21:40
  • 카카오톡 보내기



[스페셜경제=유민주 기자]하나금융지주 차기 회장에 금융권 관심이 모이고 있는 가운데 후보군이 윤곽을 드러냈다.


지난 9일 하나금융지주 회장후보추천위원회는 6번째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추위는 “지난 4일 확정된 총 27명의 회장 후보군(Long List)에 대해 업무 전문성, 성과, 리더십, 평판 등 심도있는 평가를 진행하여 내부 4명, 외부 12명 등 총 16명으로 회장 후보군을 압축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들 16명의 후보 당사자에게 개별 통보하여 향후 후보경쟁에 동참할 의사가 있는지 여부를 확인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또한 회추위는 “유능한 인재를 적극적으로 발굴하기 위해 1월 15~16일 양일간에 걸쳐 이들 후보군에 대해 개인별 의견진술 기회를 부여하여 자신의 장점을 적극 역설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한다”며 “후보 대상자 스스로 주제를 정하여 발표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이후 추가 심층평가를 통해 오는 16일 최종 후보군(Short List)을 선정한다.


아울러 22일에는 프리젠테이션(PT) 및 심층 인터뷰를 거쳐 차기 회장 후보를 확정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앞서 회추위는 대표이사 회장 후보 추천을 위한 첫 회추위를 지난해 10월 27일 개최한데 이후 11월 3일, 12월 20일에 각각 2, 3회를 연달아 개최한 바 있다.


또한 지난 12월 27일에는 제 4회 회추위를 열어 ‘대표이사 회장 경영승계계획 및 후보추천절차’를 개정했으며 올해 들어 1월 4일에는 27명의 후보군(Long List)를 확정했다.


최근 윤종남 회추위 위원장은 “‘대표이사 회장 경영승계계획 및 후보추천절차’에 따라 충분한 시간과 논의를 거쳐 공정하고 투명한 유효경쟁 속에서 진행될 것이며 이를 위해 모든 진행 절차의 공개를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유민주
다른기사보기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