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부터 수도권 은행 영업시간 1시간 단축된다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8-31 20:21:23
▲ 기사내용과 무관한 사진임 (사진제공=뉴시스)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금융노사가 코로나19 재확산 방지를 위해 수도권 은행 영업시간을 한시적으로 단축하기로 했다.

금융산업사용자협의회와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은 코로나19 재확산을 방지하고, 금융소비자 및 금융노동자의 감염 방지를 위해 한시적으로 수도권 은행 영업시간을 단축해 운영하기로 합의했다고 31일 밝혔다.

이에 따라 내달 1일부터 6일까지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지역의 은행 영업시간이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3시 30분까지로 1시간 단축된다(기존 오전 9시~오후 4시). 다만, 실시 첫날인 1일은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 30분까지 운영된다.

금융노사 관계자는 “단축기간은 2단계 사회적 거리두기 강회기간이 연장되거나 강화될 경우 그 기간까지 연장 실시된다”고 설명했다.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윤성균 / 편집국/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