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표, 박장원 신임 CSO 선임…새 CFO에 김옥진 영입

최문정 기자 / 기사승인 : 2020-08-31 17:58:13

 

[스페셜경제=최문정 기자]건설 기초소재 전문기업 삼표그룹은 신성장동력 발굴과 경영혁신을 위해 사업전략과 재무 분야 전문가를 영입했다고 31일 밝혔다.

삼표그룹의 지주회사인 ㈜삼표는 경영전략실장(CSO)에 박장원 사장(사진 왼쪽)을, 경영지원실장(CFO)에 김옥진 사장(사진 오른쪽)을 각각 임명했다고 밝혔다.

박장원 신임 사장은 미국 뉴욕대 경영학 석사를 취득하고 다국적 경영 컨설팅 기업인 엑센츄어의 시니어컨설턴트, GE 글로벌 사업개발 총괄, 베이커휴즈 아태지역 사장 등을 지냈다. 특히 GE인터내셔널에서 유럽 내 고객혁신과 전략 마케팅을 주도하는 등 글로벌 시장에서 다양한 경험을 쌓았다. 박 사장은 삼표그룹의 전략·마케팅, IT, R&D혁신, 생산·설비 등을 총괄하며 지속성장을 위한 비전을 재정립하고 미래 성장 동력 발굴에 주력할 계획이다.

김옥진 신임 사장은 미국 일리노어주립대학에서 MBA를 마치고 KPMG 뉴욕본부에서 회계사·컨설턴트로 근무한 재무 분야 전문가다. 지난 25년여 간 SC제일은행 재무총괄, GE코리아 CFO·COO, GE파워글로벌 대표이사, 애큐온캐피탈 이사회 의장 등을 역임했다. 김 사장은 재무 역량 강화와 경영 혁신을 위해 그룹의 재무·회계, 법무, 부동산 개발 등 경영지원분야 전반을 총괄할 예정이다.

이번 사장 인사는 급변하는 경영환경에 기민하게 대응하고 지속성장 가능한 사업 기반을 마련하려는 차원에서 이뤄졌다. 삼표그룹 관계자는 “신임 사장들이 글로벌 기업에서 경험한 선진 경영사례를 적극 벤치마킹해 조직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고 미래 신성장 동력을 개발할 계획”이라며 “사업간 시너지 제고, 수익 포트폴리오 다각화, 시장 내 경쟁력 강화 등에 본인들의 전문성과 노하우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사진제공=삼표그룹]

 

스페셜경제 / 최문정 기자 muun09@speconomy.com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문정 기자
최문정 / 산업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스페셜경제 기자 최문정입니다. 항상 객관적인 보도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