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점검 받은 운수회사 사상건수 ‘뚝’…전년比 78% 감소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20-03-29 09:52:15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교통수단안전점검 받은 운수회사의 교통사고 사망건수가 78%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교통수단안전점검은 2018년 국토교통부 위탁 업무 가운데 하나로 회사운영, 운전자관리, 차량관리 전반에 대한 안전을 확인하는 조사다.

한국교통안전공단은 2018년 교통수단안전점검을 받은 운수회사를 대상으로 2019년 교통사고 통계를 분석한 결과 전체 사상건수는 20.1%, 그중 사망건수는 78% 감소했다고 27일 밝혔다.

2018년 중대한 교통사고 등이 발생해 교통수단 안전점검을 받은 운수회사는 493개다.

해당 운수회사에서 발생한 사상사고 건수는 2018년 4686건에서 2019년 3746건으로 20.1% 줄어들었다. 특히 사망사고 건수는 2018년 173건에서 38건으로 78%나 급락했다.

공단 담당자는 “이번 분석으로 교통수단 안전점검 효과를 확인했다”며 “사업용 자동차 운전자의 운행자격.교육이수이력.휴게시간준수 등을 확인하고, 차량의 최고속도제한장치.디지털운행기록계 등 첨단안전장치 작동 여부를 철저히 확인한 결과”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교통안전공단은 또 교통수단안전점검을 받은 운수회사에 대해 'TS 셀프케어 프로그램을 통해 안전컨설팅을 제공하고 고령운전자에게는 가상현실(VR) 시뮬레이터를 통한 안전교육을 추진하고 있다.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기자
홍찬영 / 산업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산업부 기자 홍찬영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사실만을 보도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