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베트남은행, 베트남 정부에 50억동 기부

김소현 / 기사승인 : 2020-03-31 17:58:56

[스페셜경제=김소현 인턴기자]신한은행은 신한베트남은행이 베트남에서 진행되고 있는 ‘전 국민 코로나19 동참 캠페인’ 지원을 위해 베트남 정부에 기부금 50억동(2억5천만원)을 전달했다고 31일 밝혔다.

신한은행에 따르면, 베트남 정부는 코로나19 확진자가 빠르게 늘어나고 있는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정부기관 및 기업 뿐 아니라 모든 국민들이 참여하는 전 국민 코로나19 극복 동참 캠페인을 지난 17일부터 시행 중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은행은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국가와 지역의 성공과 발전을 지원하는 은행, 고객과 사회로부터 신뢰와 사랑을 받는 은행이 되고자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기부금 지원을 통해 한국과 베트남의 관계가 더욱 더 돈독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베트남은행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과수 농가를 위해 수박 7천개를 구입하고 코로나19 격리시설 관리 군인 및 의료진을 대상으로 마스크, 방호복 등 구호 물품을 전달하는 등 베트남 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노력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있다.

 

(사진제공=신한은행)

 

스페셜경제 / 김소현 기자 sohyun2774@speconomy.com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소현
다른기사보기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