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프레시웨이 창립 20주년 “위기의식 갖고 수익구조 혁신”

문수미 기자 / 기사승인 : 2020-08-31 16:10:55
문종석 대표 “초격차 역량 확보, 글로벌 일류문화 무장” 주문
▲ 문종석 CJ프레시웨이 대표

 

[스페셜경제=문수미 기자]CJ프레시웨이가 창립 20주년을 맞아 ‘전사적 역량 집중으로 수익 구조 혁신’에 대한 의지를 밝혔다.

CJ프레시웨이는 9월1일 창립 20주년을 앞두고 지난 28일 서울 상암동 본사 사옥에서 창립기념식을 진행했다고 31일 밝혔다.

문종석 CJ프레시웨이 대표는 20주년 기념사를 통해 임직원들에게 사업의 패러다임 시프트를 강조하고 위기극복과 혁신성장을 당부했다.

식자재 유통 및 단체급식 업계 최초로 지난해 매출 3조원을 돌파하고 영업이익도 사상 최대를 기록하는 등 의미 있는 성과를 냈으나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주력 시장 침체로 위기의식이 커지는 상황이 반영된 것이다.

문 대표는 “수익구조 혁신을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이어 “미래 트렌드 변화를 미리 파악하는 등 마케팅 역량을 강화해 초격차 역량을 확보할 것”이라며 미래성장에 대한 의지를 밝혔다. 디지털 전환을 위한 투자에도 앞장설 것을 강조했다.

문 대표는 또한 임직원들에게 강한 책임감과 실행력을 바탕으로 반드시 성과를 창출하는 진화와 혁신 DNA로 무장해줄 것을 당부했다. 그는 고강도 혁신을 선도하는 일류인재를 확보하는 한편 글로벌 일류문화를 조기에 정착시킬 것을 다짐했다.

‘New 프레시웨이’ 도약을 위한 전 임직원의 협력도 강조했다.

문 대표는 “그동안 수많은 어려움을 봉착했지만 우리는 항상 다시 일어나는 모습을 보여줬다”면서 “일하는 방식과 문화, 사업의 패러다임 시프트를 통해 다가오는 20주년을 준비하는 ‘New 프레시웨이’로 도약하자”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문수미 기자 tnal9767@speconomy.com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수미 기자
문수미 / 산업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금융과 자동차 2진을 맡고 있는 문수미 기자입니다. 정확하고 신속한 정보를 전달하겠습니다.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