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사회적 거리 두기 매장 운영 확대

최문정 기자 / 기사승인 : 2020-03-23 16:43:14
▲ 계산대 앞 안전라인 스티커로 고객과 파트너 사이의 안전거리 확보

 

[스페셜경제=최문정 인턴기자]스타벅스커피코리아는 대구과 경북 지역 일부 매장에 시범 도입한 사회적 거리 두기 운영을 오는 26일부터 순차적으로 전국 매장으로 확대한다고 23일 밝혔다.

스타벅스는 계산대 앞에 안전 라인 스티커를 부착해 고객과 파트너의 안전거리를 확보하고, 매장 내 다회용컵 이용을 임시 중단한다. 개인 다회용컵 소지 고객의 경우 음료 주문 시 300원 할인 또는 에코별 적립 혜택은 그대로 받을 수 있다.
 

▲ 계산대에 부착된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안내


또한 위생 안전 에티켓으로 마스크 착용, 사용한 종이빨대 쓰레기통에 버리기 등의 캠페인을 진행한다. 관련 안내는 손님이 볼 수 있게 출입문과 계산대에 부착하고, 페이스북 및 유튜브, 앱 등 온라인에도 게시한다.

권용범 스타벅스 운영지원팀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에 동참하고자 시범 도입한 안전거리 확보 라인 부착 운영을 전국 매장으로 확대하게 되었다”며 “아동 및 모성 보호가 필요한 스타벅스 파트너들의 선택적 재택근무도 4월 개학에 맞춰 연기했다”고 말했다.

한편 스타벅스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모든 매장에서 파트너 근무 시 마스크 착용, 매장 내 손 소독제 비치와 시설물 위생 소독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된 이후 일부 스타벅스 e-쿠폰 및 영수증 출력 쿠폰의 유효기간을 연장했다.

 

[사진제공=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페셜경제 / 최문정 인턴기자 muun09@speconomy.com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문정 기자
최문정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스페셜경제 기자 최문정입니다. 항상 객관적인 보도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