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2분기 영업익 5013억 …자회사 덕에 깜짝 실적

홍찬영 / 기사승인 : 2020-08-13 15:49:26
전년 대비 37.9%↑…시장 전망치 대폭 상회
방산 정상화에 한화솔루션·생명도 실적 개선
하반기 4차산업·그린뉴딜 사업 확대키로
협동로봇사업도 양수…로보틱스 경쟁력 강화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도 ㈜한화의 2분기 실적은 큰 폭으로 개선됐다.

㈜한화가 연결기준 2분기 매출액 11조 41억원, 영업이익 5013억원을 달성했다고 13일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14% 감소했으나 영업이익은 37.9% 증가했다.

2분기 영업이익은 시장 전망치보다 50% 가량 웃돌은 것이다. 이는 자체사업 및 한화솔루션, 한화생명 등 주요 자회사 실적 개선에 힘입은 덕이다.

㈜한화 자체사업의 경우 방산부문 정상화로 영업이익이 21.6% 증가했다. 한화솔루션은 원재료 가격 하락에 따른 케미칼 부문의 수익성 개선으로 전년대비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이 모두 증가했다. 한화생명도 손해율 하락에 따른 수익 개선, 증시 상승에 따른 변액보증 준비금 환입에 힘입어 양호한 실적을 시현했다.

하반기에도 계속되는 코로나19 여파에 일부 불확실성이 존재하나, 자체사업 호조, 한화솔루션의 태양광 부문 점진적 수요 개선, 한화생명의 손해율 개선,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방산 부문 매출 증대 등으로 전년대비 실적이 개선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화 관계자는 “4차산업 및 그린뉴딜 관련 자체사업 확대와 계열사의 신사업 진출을 통해 중장기 성장동력을 확보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한화는 지속성장 및 미래가치 확보를 위해 한화정밀기계로부터 협동로봇사업을 양수한다고 발표했다. 이를 통해 향후 ㈜한화 기계부문은 협동로봇사업의 로봇공학기술을 활용해 현재 공급하고 있는 물류센터, 이차전지, 디스플레이 관련 설비를 고도화하며 시너지를 창출해나갈 방침이다.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다른기사보기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