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건설 ‘폭우 수해 피해 돕기’ 성금 1억원 기탁

홍찬영 / 기사승인 : 2020-08-10 15:32:48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반도건설은 최근 중부지방을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들의 조속한 피해 복구를 위해 7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1억원을 기탁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전달된 성금은 ‘2020 수해 이웃 돕기’ 공식 모금처인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집중호우 피해가 심각한 충청‧경기‧전라 등 지역 주민들을 비롯해 취약계층과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재민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반도건설은 앞서 지난 2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 최소화를 위해 성금 2억원을 기탁했으며 지난해 4월에는 강원도 산불 피해 복구를 위한 성금 1억원을 전달한 바 있다.

반도건설 박현일 대표는 “예기치 못한 집중호우로 전국 곳곳에 비 피해가 발생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하고 더 이상 수해지역이 늘어나지 않고 더 큰 피해가 없기를 바란다”며 “우리의 작은 정성이 신속한 피해복구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재민분들의 생활이 빠르게 정상화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다른기사보기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