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한국산업단지공단, 동반성장 협력대출 지원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8-13 15:08:32
▲ 기업은행 전경 (사진제공=네이버 지도)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IBK기업은행은 한국산업단지공단과 ‘코로나19 피해기업 공동지원을 위한 동반성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한국산업단지공단은 기업은행에 100억원을 예탁하고, 기업은행은 이를 재원으로 20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 협력대출’을 지원한다.

대출대상은 한국산업단지공단이 관할하는 산업단지 입주 기업 중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이다. 대출한도는 기업 당 최대 5억원이다.

기업은행은 대출금리 연 0.65%p를 자동감면하고, 기업의 신용등급과 거래기여도에 따라 최대 연 1.4%p를 추가 감면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중소기업의 위기 극복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윤성균 / 편집국/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