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디파워 인도 신차품질조사(IQS) 현대車 5/7개 차종 1위

자동차/운송 / 김은배 기자 / 2020-01-25 10:29:59
  • 카카오톡 보내기

[스페셜경제 = 김은배 기자]현대자동차가 인도 신차품질조사에서 차급별 최우수 품질상 대거 수상하며 품질 경쟁력을 확보했다고 23일 밝혔다..

현대차는 최근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제이디파워가 발표한 ‘2019 인도 신차품질조사’에서 베뉴 등 5개 차종이 ‘최우수 품질상(Segment Winner)'에 이름을 올렸다.

제이디파워의 이번 평가는 지난 2018년 10월부터 2019년 10월까지 판매된 13개 브랜드 총 66개 모델을 대상으로 신차 100대당 불만 건수를 집계하는 방식을 통해 구입고객들의 만족도를 조사한 것이다. 점수가 낮을 수록 고객의 품질 만족도가 높다는 것을 뜻한다.

제이디파워는 총 7개 차급에서 가장 높은 품질의 자동차를 발표했으며, 이 중 5개 차종의 현대차가 각 차급별 1위를 나타냈다.

차급별 최고 품질 차량에 선정된 내역을 보자면 ▲경차 부문 상트로(54점) ▲소형차 부문 엘리트 i20(57점) ▲중형 부문 신형 베르나(63점) ▲소형 SUV 부문 베뉴(52점) ▲SUV 부문 크레타(63점) 등이다.

다른 부문은 ▲준중형 부문 혼다 어매이즈 ▲다목적차 부문 마루티 에르티가가 선정되는 등 2개 브랜드가 이름을 올렸다.

현대차는 이번 5개 차종이 1위를 차지한 품질 평가로 인해 향후 판매와 이미지 제고에 긍적적 요인으로 작용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작년 5월 현대차가 출시한 베뉴가 최고 품질상을 수상한 것에 대해 많은 의미를 두고 있다.

베뉴는 작년 인도시장에서 총 7만여대가 판매되며 현대차의 인도 전체 실적을 이끌고 있다. 최근에는 인도 최고 권위인 ‘인도 올해의 차’로 선정되기도 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최근 인도 자동차 산업이 침체된 가운데 신차품질조사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은 것은 의미가 크다”면서 “앞으로도 끊임없는 품질 향상 활동을 통해 인도 고객들에게 더욱 신뢰를 얻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작년 제이디파워가 발표한 미국 신차품질조사에서 제네시스는 전체 글로벌 완성차 브랜드 가운데 2년 연속 종합 1위를 점유했으며, 기아차와 현대차도 일반브랜드에서 각각 1, 2위 기록한 바 있다.

 

스페셜경제 / 김은배 기자 silvership@speconomy.com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은배 기자
김은배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금융전반 및 자동차·방산 업계를 맡고 있는 김은배 기자입니다. 기저까지 꿰뚫는 시각을 연단하며 매 순간 정진하겠습니다.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