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urce Says Justin Bieber's Music Hiatus is Because of his Search For Purpose

김동수 / 기사승인 : 2019-12-22 14:01:14

 

▲ [Photo sourcCe : Shutterstock]

[스페셜경제= Dongsu Kim] Justin Bieber, between getting seen in public with his fiance Hailey Baldwin and being the butt of jokes about taking baths, is deciding to remove himself from the music industry for the time being, as a source tells Elle that the decision was made by the Biebs himself, who was feeling “happy and content”.

For every fan of the Biebs out there that had seen him lay back for the past couple of months, there’s actually an explanation. When he got engaged with Hailey Baldwin, the star had seemed to wind down and other than a busking performance in front of the Buckingham Palace for his fiance, all Bieber has been doing is actually getting more into self-discovery.

The two have been bombarded, of course, with speculation after speculation on the legitimacy of their relationship, especially since everyone seems to continue to love the idea of fellow singer Selena Gomez and Bieber dating once more. Only to be dashed when Bieber actually comes out with news that he has put a ring on Baldwin.

If people are looking for him, though, a source says the music hiatus of the singer was actually his own decision, as the source elaborates that “Justin is searching for his purpose.” That purpose could actually not be singing, which is a common narrative for any child star blowing up at such a young age.

In addition, the source also tells People that all the questions being thrown at Bieber about when his return is going to be is actually weighing down on him.

“He has worked for years, and the first time he takes a significant break, everyone’s all, ‘When’s he coming back?’ To Justin, those aren’t just questions—those are demands. For years, everyone has tried to take a piece of him. Just let him be,” says the source.

While Bieber just doesn’t want to be kept in the spotlight for now, Baldwin is her own self-motivated gal, pumped and ready to work. While the source also reveals that this is not the front the couple doesn’t agree on, they’re still continuing to make it work.


저스틴 비버의 음악적 목표

[스페셜경제= Dongsu Kim] 그의 약혼자 헤일리 비버와 함께 대중의 농담 대상이 되는 것 사이에서, 당분간 음악계에서 자신을 제외하기로 결심하고 있는데, 한 소식통에 의하면 “행복하고 만족”을 느끼고 있던 비버 자신이 한 것이라고 한다.

지난 몇 달 동안 그를 다시 본 비버의 모든 팬에게는 실제 설명이다. 그가 헤일리 비버와 약혼했을 때, 그 약혼자를 위해 버킹엄 궁전 앞에서 버스킹 하는 것 외에, 비버는 실제로 자기 발견에 더 열중하고 있었다.

두 사람은 그들의 관계의 정당성에 대한 추측 후, 그 추측들로부터 폭격을 당했는데, 특히, 많은 사람이 가수 셀레나 고메즈와 비버의 데이트에 대한 생각을 다시 한번 더 좋아하는 것 같기 때문이다. 비버가 실제로 헤일리에게 반지를 끼웠다는 소식을 들었을 때는 충격을 받을 것이다.

하지만 사람들이 그를 찾고 있다면, “비버는 그의 목적을 찾고 있다”라고 정확하고 말할 수 있기에, 이 가수의 음악 공백은 실제로 그의 결정이었다고 할 수 있다. 그 목적은 실제로 노래를 부르는 것이 아닐 수 있는데, 이것은 어린 나이에 폭발하는 어떤 아역 스타에게도 해당하는 일이다.

게다가, 이 소식통은 비버가 언제 돌아올지에 대해 던지는 모든 질문이 실제로 비버를 짓누르고 있다고 사람들에게도 말한다.

비버는 당분간 주목을 받고 싶지 않지만, 헤일리 비버는 그녀 자신의 동기를 자극하고 일할 준비가 되어있다. 이 소식통은 또한 이 커플이 동의하지 않는 앞면이 아니라는 것을 밝히지만, 그들은 여전히 일을 계속 진행하고 있다.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동수
다른기사보기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