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새만금 육상태양광 3구역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오수진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5 14:21:50
▲ 새만큼 세빛발전소 조감도.

 

[스페셜경제=오수진 인턴기자] 한국중부발전은 25일 대표사로 참여한 새만금세빛발전소 컨소시엄이 새만금 육상태양광 3구역 발전사업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새만금세빛발전소 컨소시엄은 중부발전을 비롯해 호반건설, 현대건설, 전북지역 4개 강소기업, 국민은행, KB증권, 에너지인프라자산운용, 삼일회계법인 및 드림엔지니어링으로 구성돼있다.

새만금세빛발전소의 ‘세빛’은 ‘새만금을 위한 세 가지 희망의 빛’을 의미하는 단어로 본 사업의 3가지 대원칙인 이익 공유, 지역경제 활성화 및 국내 신재생산업 육성을 상징한다.

또한 참여기업들의 수익 최소화와 적정 사업비를 도출함으로써 사업기간 전체에 걸쳐 안정적인 재무구조도 확보했다고 전했다. 전력계통 안정화를 위한 전기사업법 개정에도 적극 대응해 향후 태양광연계 ESS사업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형구 한국중부발전 사장은 “중부발전은 국민의 에너지공기업으로서 이익공유, 지역경제 활성화 등 신재생분야의 질적 성장을 위해 본 사업이 국내 대규모 태양광사업의 모범이 되도록 전사적인 역량을 집중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제공=한국중부발전>

스페셜경제 / 오수진 기자 s22ino@speconomy.com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수진 기자
오수진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정치팀 오수진 기자입니다. 진실만을 전하겠습니다.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