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생명, 착한 보험료 '온라인 미니암보험' 흥행

이정화 기자 / 기사승인 : 2020-09-17 14:15:32
▲미래에셋생명이 ‘온라인 잘고른 여성미니암보험’과 ‘온라인 잘고른 남성미니암보험’의 합산 판매 건수가 4천건을 넘어섰다고 17일 밝혔다.

 

[스페셜경제=이정화 기자]미래에셋생명이 지난해 10월 출시한 ‘온라인 잘고른 여성미니암보험’과 올해 5월 출시한 ‘온라인 잘고른 남성미니암보험’의 합산 판매 건수가 4000건을 넘어섰다고 17일 밝혔다. 국내 온라인보험 시장에서 가장 빠른 추세라는 설명이다.


이 상품의 흥행 요인은 압도적으로 낮은 보험료로 전해진다. ▲‘온라인 잘고른 여성미니암보험’은 여성이 걸리기 쉬운 3대암인 유방암, 갑상선암, 여성생식기암에 대해 30세 기준 월 1천 원의 보험료로 최대 500만 원을 보장한다. ▲‘남성미니암보험’은 30세 남성 5년 보장 기준 월 250원 보험료로 위암, 폐암, 대장암, 전립선암, 간암 등 남성 5대암을 1천만원 보장한다. 두 상품 모두 가입연령 또한 20세부터 50세까지 고른 연령대에서 가입할 수 있다.

‘여성미니암보험’은 출시 첫 달에만 400건이라는 판매 성과를 달성했다. ‘남성미니암보험’도 보름 만에 500건을 돌파하며 인기를 끌었다.

언택트(비대면) 추세를 반영하듯 모바일 플랫폼에 익숙한 20대 가입자도 대폭 증가했다는 설명이다. 출시 전 미래에셋생명의 기존 온라인 암보험 가입자 중 20대 비중은 6%였으나, 미니암보험 출시 이후 10.3%로 2배 가까이 증가했다. 높은 가성비와 모바일 기반의 손쉬운 접근에 따른 젊은 고객층의 유입은 향후 미래에셋생명의 비즈니스 확대에 꾸준한 강점이 될 것으로 분석된다.

구원회 미래에셋생명 디지털혁신부문대표는 “미래에셋생명의 온라인 미니암보험은 저렴한 가격으로 가장 발병률 높은 암을 콕 집어 보장하는 상품이다”라며 “이미 암보험이 있거나 필수 암보장만 부담 없는 보험료로 대비하려는 고객들이 이 상품으로 부족한 보장을 강화하길 바란다"며 “미래에셋생명은 앞으로 반드시 대비해야 하는 질병들을 저렴하게 가입할 수 있는 가성비 높은 미니 상품을 지속해서 출시하겠다”고 전했다.

(사진출처=미래에셋생명)

 

스페셜경제 / 이정화 기자 joyfully7@speconomy.com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정화 기자
이정화 / 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금융부 이정화 기자입니다. 명료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