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반성장] 신세계, 협력사 납품 대금 1900억 조기 지급

문수미 기자 / 기사승인 : 2020-09-08 11:54:12
추석 전 정산일로부터 4일~10일 앞당겨 지급

[스페셜경제=문수미 기자]신세계그룹이 추석을 앞두고 협력업체 납품 대금 조기 지급에 나선다.

신세계그룹은 중소 협력업체에 총 1900억원 규모의 납품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8일 밝혔다. 이마트가 300여개 협력사에 약 1300억원, 신세계가 1600여개 협력사에 약 500억원, 이마트 에브리데이가 150여개 협력사에 약 120억원 규모다.

신세계그룹은 추석을 앞두고 납품 대금 지급 시기를 기존 정산일로부터 4일~10일 앞당겼다. 이마트와 이마트 에브리데이는 오는 29일 정산분을 4일 앞당겨 25일에 지급하며, 신세계는 10월8일에 예정돼 있던 지급 일자를 오는 28일로 당겼다.

신세계그룹은 협력업체들이 명절 때 상여금과 임금, 원자재 대금 등 자금소요가 많이 발생하는 것을 감안해 중소협력회사와의 상생을 위해 명절에 앞서 상품대금의 조기지급을 시행하기로 결정했다.

신세계그룹 관계자는 “이마트, 신세계, 이마트 에브리데이는 명절을 앞두고 중소협력사 자금 운용에 도움을 주기 위해 납품 대금 조기 지급을 결정했다”면서 “앞으로도 협력업체와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다각도로 고민해 실천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문수미 기자 tnal9767@speconomy.com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수미 기자
문수미 / 산업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금융과 자동차 2진을 맡고 있는 문수미 기자입니다. 정확하고 신속한 정보를 전달하겠습니다.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