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시스템, ‘2020 경영현황 설명회’ 개최

김은배 / 기사승인 : 2020-02-03 10:43:41

[스페셜경제 = 김은배 기자]한화시스템은 전월 29~31일까지 임직원들 대상 ‘2020 경영현황 설명회’를 실시했다.

한화시스템은 방산부문 수주 2.2조로 사상 최대 실적 달성에 이어, ICT부문도 2019년 총 5,453억 수주실적을 나타내 전년 실적대비 603억을 초과달성 했다고 밝혔다. 이는 양 부문 통합 시 약 50%에 달하는 성장이다.

한화시스템은 이같은 성장세의 배경으로 방산부문과 ICT부문 합병 이후 2018년 ‘군사정보통합처리체계(800억)’, ’19년 ‘다출처영상융합체계(600억)’수주 등 국방SI사업 분야에서 이룬 성과가 큰 기여를 했다고 보고 있으며, 향후 양부문간 시너지는 더욱 확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ICT부문은 지난 5년간 디지털트렌스포메이션(DT)의 기반 및 대외 SI경쟁력을 확보해왔고, ITO·SI사업기반을 강화해왔으며 이같은 성과를 토대로 올해는 ‘국방과 금융SI분야 국내 1위’,‘AI표준솔루션 사업자’를 목표로 사업역량을 지속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특히, 새롭게 출범한 AI사업담당 조직을 기반으로 AI플랫폼과 솔루션 품질 확보에 집중하고 기술별 모듈화 및 기술 체계 수립을 통해 시장 표준 솔루션을 만들어 나갈 방침이다.

한화시스템 ICT부문은 그룹내 SI기업으로서 블록체인, 클라우드, IoT 등 미래 기술 개발 및 역량 내재화, DT기반의 사업모델 발굴 등 4차 산업혁명시대의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해나간다는 입장이다. ‘계열사 DT활동 강화’에 따른 그룹 수요 증대로 향후 사업실적 또한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화시스템 김연철 대표이사는 “앞으로도 국내 유일 방산전자 및 ICT융합기업으로서 양 부문 시너지를 극대화해 독보적인 경쟁력을 키워나갈 것”이라며 “4차산업혁명시대 첨단 기술을 바탕으로 신사업 기회를 지속 창출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스페셜경제 / 김은배 기자 silvership@speconomy.com 

[ⓒ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은배
다른기사보기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